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HOME 참여마당 문화행사소식

문화행사소식 Cultural events News

2019년 1월 문화가 있는날 미술관 음악회 개최 안내
포항시립미술관 2019-01-24 10:17
포항시립미술관, 색과 선율의 향연

포항시립미술관은 예술과 삶의 간격을 좁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미술관 음악회 ‘Museum & Music’을 개최합니다.
미술과 음악은 역사적으로 시대를 함께 해 오며, 서로에게 많은 영향을 미쳐왔습니다. 또한 미술과 음악 모두 인간의 감정을 반영 하고 있기에 우리의 삶과 밀접한 관계에 있습니다.

이에 포항시립미술관에서는 미술과 음악이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 일상에서 친근하게 예술과 만나는 경험을 드리고자 합니다.
Museum & Music은 ‘문화가 있는 날’과 연계하여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,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찾아갑니다.
미술과 음악의 만남을 통해 온몸으로 예술의 전율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이 될 것입니다. 예술을 통해 삶이 풍요로워지고, 마음이 쉬어갈 수 있는 충전의 시간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.


행사 개요


❍ 프로그램명 미술관 음악회 MUSEUM & MUSIC

❍ 일 정 : 2019년 1월 31(오전 11

❍ 장 소 포항시립미술관 홀

❍ 대 상 포항시민 누구나

❍ 관 람 료 무 료



PROGRAM


❍ Baritone 박흥우 / Pianist 이영신

F. 슈베르트 겨울 나그네 작품.911 (1997-1828)

F. Schubert Winterreise D.911

 

- 안녕히 주무세요 Gute Nacht

- 바람개비 Die Wetterfahne

- 얼어 붙은 눈물 Gefror'ne Tränen

- 얼어 붙음 Erstarrung

- 보리수 Der Lindenbaum

- 홍수 Wasserflut

- 냇물 위에서 Auf dem Flusse

- 회고 Rückblick

- 도깨비 불 Irrlicht

- 휴식 Rast

- 봄날의 꿈 Frühlingstraum

- 고독 Einsamkeit

- 우편마차 Die Post

- 백발 Der greise Kopf

- 까마귀 Die Krähe

- 마지막 희망 Letzte Hoffnung

- 마을에서 Im Dorfe

- 폭풍의 아침 Der stürmische Morgen

- 환상 Täuschung

- 푯말 Der Wegweiser

- 숙소 Das Wirtshaus

- 용기 Mut

- 환영의 태양 Die Nebensonnen

- 거리의 악사 Der Leiermann

 

임희도 (기획작품해설/미술관음악회 음악감독)



소셜 댓글